보도·논평

[보도자료-2020.03.13] 의정부갑 오영환 예비후보에 대한 악의적 음해를 당장 중단하라!

날짜 : 2020/03/16 11:49:37 조회 : 118

중앙당 공천을 부정하고 의정부갑 당원 분열을 조장하는 행위를 중단하라!

오영환 예비후보에 대한 악의적 음해를 당장 중단하라!

 

최근 경기도당이 당 소속 의정부시갑 광역·기초의원 간담회 참석 문제로 갑질을 했다는 의혹 제기와 논란 관련 보도에 대한 팩트체크와 그 진실을 알리고자 한다.

 

먼저 경기도당과 의정부갑 오영환 예비후보의 광역·기초의원에 대한 갑질은 전혀 사실무근임을 밝힌다.

 

경기도당은 21대 총선승리를 위한 중앙당 지침에 따라, 지난 3월 2일부터 도내 주요 전략 선거구를 대상으로 경기도당이 주최하고 예비후보자와 소속 광역·기초의원이 참석하는 경기도당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모든 간담회는 경기도당과 소속 광역·기초의원이 수일 전 협의하여 진행된다.

지난 3월 4일(수) 경기도당은 의정부시의회 회기 일정을 고려하고, 의정부시갑 소속 의원들의 의견을 반영해 3월 10일(화) 오후 5시로 협의 확정하였다.

그런데 간담회 당일 일부 의원들은 합당한 사유 없이 고의적으로 불참을 통보하였고, 경기도당과 오영환 예비후보 그리고 일부 의원들만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진행하게 되었다.

그런데 일부 언론 보도에서 경기도당이 강압적으로 갑자기 의원들을 소집하고 협박했다고 호도하였으나 이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

 

일부 언론에 따르면, 이번 의정부갑 논란의 배경에는 특정 후보의 무소속 출마를 위한 명분쌓기 사전작업이며, 중앙당 전략공천 결정 결과를 부정하고 의정부갑 당원 분열을 조장하려는 일부 세력의 악의적 음해라는 보도가 있다.

 

중앙당은 경선 및 공천 불복 등 총선 승리에 악영향을 미치는 모든 해당행위에 대해 강력하게 대응한다는 지침을 내렸다. 기초단체장·광역의원·기초의원 등 당 소속 모든 선출직 공직자는 ① 타당 및 무소속 후보를 지원하는 행위, ② 당의 명령에 불복하는 행위, ③ 우리당 후보를 돕지 않는 행위 등의 해당행위를 금하는 중앙당의 지침을 엄중하게 지켜야 할 의무를 갖는다.

 

경기도당은 앞으로도 가짜뉴스 비롯한 외부세력의 악의적인 음해에 적극 대응하여 총선 승리에 매진하겠다.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