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논평

[보도자료-2019.11.22]검찰개혁 국민의 힘으로~! 공수처에 대한 오해와 진실 토크콘서트 개최

날짜 : 2019/11/25 10:59:01 조회 : 155

검찰개혁 국민의 힘으로~!

공수처에 대한 오해와 진실 토크콘서트 개최

 

더불어민주당 검찰개혁특별위원회 ‘공수처 홍보단’은 11월22일(금) 오후 4시부터 경기도의회 대회의실에서 ‘검찰개혁 국민의 힘으로! 공수처에 대한 오해와 진실 토크콘서트’를 개최하였다. 김경협 경기도당위원장(국회의원)과 표창원 국회의원, 백혜련 국회의원이 참석하였고, 300여명의 당원이 참석한 가운데 공수처 설치 등 검찰개혁에 대한 토크콘서트 및 토론으로 진행되었다.

 

김경협 경기도당 위원장은 인사말에서 “국민 위에 군림해 온 무소불위의 정치검찰이 우리 사회의 정의를 훼손했다. 국정농단도 검찰과 경찰 등 사정기관이 제 역할을 못했기 때문이므로 공수처 설치 필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오늘 토크콘서트를 통해 공수처를 제대로 알고, 국민들에게 설명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표창원 국회의원과 백혜련 국회의원의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되었으며,‘왜 공수처가 필요한지’와 ‘공수처의 오해와 진실’의 주제에 대해 자유로운 논의가 진행되었다. ‘검찰은 왜 개혁 대상인가(무소불위 권한)?, 고위공직자란 무엇인가?, 봐주기식 수사란?, 공수처는 언제부터 논의되어 왔나?, 공수처장은 대통령 마음대로 뽑는다?, 공수처로 좌파가 영구 집권한다?, 공수처는 거대한 조직이다?, 공수처 설치는 세계적 유례가 없다?, 공수처 설치로 다 잡혀간다?’ 등 공수처에 대한 팩트 체크 및 궁금증을 해결해주는 이해하기 쉬운 콘서트로 진행되어 공수처 설치 필요성에 대한 큰 공감대를 이루어졌다.

 

표창원·백혜련 국회의원은 검찰 신뢰도가 3.5%로 바닥을 치고, 검찰개혁의 핵심인 공수처 설치에 대한 국민의 찬성 여론은 60%가 넘어서고 있는 상황에서, 공수처 설치는 사회 정의의 문제이지 이념의 문제가 아니라고 강조하며 공수처가 있어야 검찰이 바로 설 수 있음을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은 검찰개혁특별위원회 공수처 홍보단의 ‘검찰개혁 국민의 힘으로! 공수처에 대한 오해와 진실 토크콘서트’는 오늘 경기도를 시작으로 전국을 순회하여, 24일 대전, 29일 춘천·대구, 30일 광주, 다음달 1일에는 서울에서 열릴 예정으로, 공수처 설치의 당위성에 대해 홍보를 지속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